후오비 토큰(HT), 한 달간 94.18% 상승
  • 승인 2019-03-09 09:35:5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center
사진 출처 = 후오비코리아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후오비 코리아(Huobi Korea)는 후오비 토큰(Huobi Token, HT)이 지난 2월 이후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인다고 9일 밝혔다.

후오비 토큰(HT)은 전월 8일 대비 3월 8일 오전 9시 기준, 가격이 94.18% 상승했으며, 거래량 역시 지속적인 상승세를 보인다. 이와 함께 후오비 토큰의 시가 총액은 9,670만 달러로 코인마켓캡 기준 총액 순위는 56위로 상승했다. 거래소 발행 토큰으로는 현재 시가 총액 순위 2위로 자리 잡고 있다.
후오비 코리아 측은 이번 상승은 시장의 안정화와 후오비 토큰(HT) 생태계 확장, 그리고 투표를 통한 소각 결정에 대한 약속 이행 등이 반영된 기대감으로 분석했다.

후오비 토큰(HT)은 후오비가 자체 발행한 암호화폐로 2018년 1월 공식 출시해 현재 후오비 코리아와 후오비 글로벌, 게이트아이오, 비박스 등 다양한 거래소에 상장돼 있다. 또한, 지난 12월 진행했던 ‘후오비 토큰 재매입 투표’ 결과에 따라 후오비 글로벌은 매 분기 거래소 수익의 20%로 HT를 재매입하고, HT 보유자에게 지급했던 HT 수량만큼 이를 소각할 예정이다.

현재 후오비 그룹은 후오비 토큰의 활용과 성장에 집중하고 있다. 파생상품 전용 플랫폼 ‘후오비 DM(Huobi Derivative Market, HBDM)’ 수익의 20%를 HT 바이백에 사용하고 있으며, 후오비 클라우드(Huobi Cloud) 역시 HT 활용도를 높이는 새로운 상장 규정을 발표하기도 했다.
중요한 것은 후오비 토큰(HT)이 일반적인 거래소 토큰에 머물지 않고, 선순환 구조를 창출하기 위해 생태계가 지속해서 확장되고 있다는 점이다. 타 거래소 상장, HT 상장 투표, 프로젝트 보증금, OTC 마켓 보증금, VIP 수수료 우대, 사용자 보호 펀드 조성, 후오비 에코 등 다양한 영역에서 사용되고 있을 뿐 아니라 후오비 코리아에서 새롭게 선보인 암호화폐 개인 직거래 플랫폼(C2C 거래 플랫폼)의 프리미엄 스토어 개설 보증금으로 HT가 활용된다.

오세경 후오비 코리아 마케팅 커뮤니케이션실 실장은 “HT는 후오비가 진행하고 있는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의 주축으로 활용되고 있다”며 “올해 후오비가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과 사업 안정화를 목표로 하는 만큼 HT 생태계가 더욱더 단단하게 구축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