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전자·IT

"삼성, 인도에 5800억원 투자해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공장 추진"

2020-01-21 09:00:08

center
삼성이 인도에 5억달러(약 5800억원)를 투자해 디스플레이 공장 신설을 추진한다고 로이터통신이 20일 보도했다. /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삼성이 인도에 5억달러(약 5800억원)를 투자해 디스플레이 공장 신설을 추진한다고 로이터통신이 20일 보도했다.

삼성전자 인도법인이 지난 3일 인도 당국에 제출한 공장 신설안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삼성디스플레이에 자금 350억루피(약 5708억원)를 빌려주고, 9억2000만루피(약 150억원)에 뉴델리 외곽의 노이다에 있는 부지를 양도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2018년부터 노이다에서 스마트폰 공장을 운영하고 있다.

로이터는 인도에서 삼성과 중국 업체와 스마트폰 경쟁이 심화하는 가운데 삼성의 인도 내 디스플레이 공장 신설 계획은 현지에서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공급선을 확보하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고 분석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리스트바로가기

오늘의 주요기사

글로벌뉴스

글로벌포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