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보기

인도네시아 전 재무장관 "정부주도 자체 암호화폐 발행 필요"

기사입력 : 2018-02-07 12:40
+-
center
차팁 바스리(Chatib Basri) 인도네시아 전 재무장관, 출처 = www.kinibiz.com
[글로벌경제신문 백승훈 기자]


동남아 국가 중에서도 베트남과 함께 암호화폐 열풍이 상대적으로 거센 지역으로 꼽히고 있는 인도네시아에서 자체 암호화폐 발행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속속 제기되고 있다.

6일자(현지시간) 크립토베스트에 따르면 차팁 바스리(Chatib Basri) 인도네시아 전 재무장관이 “‘지급결제 수단으로써의 가상화폐 사용 전면 금지’ 정책을 폐기하고 정부주도의 ‘자체 암호화폐 발행’으로의 전략적 방향성 수정이 필요하다”고 밝혔다고 전했다.

차팁 재무장관은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와 관련한 정부의 우려사항을 잘 인지하고 있다”면서도 “단순한 금지보다는 오히려 정부가 투명하게 통제 가능한 최선의 방안을 고려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그는 또 “정부차원의 자체 암호화폐 발행을 통해 이런 문제들을 원만히 해결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오니 위자나르코(Onny Widjanarko) 인도네시아 중앙은행 결제시스템정책 총책임자도 기존의 암호화폐가 가진 위협요소 극복을 위해 인도네시아의 공식 화폐 루피아(Rupiah)의 디지털 화폐 발행을 주장한바 있다.

백승훈 기자 news@getnews.co.kr

☞ [AD] 로또 용지 "틀렸다고 버리지 마세요"
▶ 2018년 비트코인·이더리움 아닌 대장화폐 등장한다
<저작권자 © 글로벌경제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많이본뉴스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