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암호화폐

두나무 람다256, '루니버스' 정식 오픈… 블록체인 대중화 앞장

2019-03-19 10:24:09

center
사진 출처 = 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기자] 두나무의 블록체인 연구소 람다(Lambda)256는 전문 개발자 없이도 블록체인 서비스를 만들 수 있는 플랫폼 '루니버스'를 정식으로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람다256은 이날 서울 강남구 GS타워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세계 최초 컨소시움 기반 블록체인 서비스 플랫폼인 루니버스를 통해 새로운 블록체인 시대를 만들어 가겠다"며 "루니버스 사업을 활성화하기 위해 두나무 소속 연구소에서 별도 법인으로 나와 블록체인 플랫폼 전문 기업으로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신임 대표는 박재현 전 람다 256 연구소장이 맡는다.

루니버스는 블록체인 서비스 개발을 원하는 기업이나 개인 누구나 이용할 수 있는 플랫폼이다. 클라우드 방식으로 서비스하는 루니버스는 블록체인 서비스업체인 '체리'와 '모스랜드', '케이스타라이브', '휴먼스케이프', '아하', '직톡', '스토리체인' 등이 이미 이용하고 있다.

루니버스는 블록체인 업계에서 요구하던 4개 분야의 10대 문제점을 해결했다. 첫째로 체인환경 개선분야에서는 성능강화와 안정성, 편리한 개발환경을 이뤄냈다. 둘째 사용성 고도화 분야에서는 편리한 유저 계정 관리와 자동 사인 대행, 유저정보 백업과 관리지원을, 셋째 보안 분야에서는 스마트 컨트랙 안정성과 데이터 프라이버시 준수를 이뤄냈다. 마지막으로 비용절감 분야에서는 부담없는 가스비와 사용량에 따른 효율적인 자동증설을 시현했다.

BaaS 2.0의 루니버스를 기반으로 블록체인 서비스를 구축한 실 사례들은 내달부터 7개사를 시작으로 만나볼 수 있다.
루니버스는 또한 하반기 중 더 손쉬운 블록체인 서비스 'DApp스토어'와 '솔루션 마켓플레이스'를 선보일 계획이다. 마치 장바구니에 필요한 물건을 담듯 여러 개발사들이 업로드한 기능을 고르기만 하면 원하는 블록체인 서비스를 만들 수 있다.

이와 함께 루니버스 서비스 사용료 및 댑스토어 결제 등에 사용되는 가상통화(토큰)인 '루크(LUK)'도 신규 발행한다. 발행되는 루크 중 약 30억 루크를 블록체인 생태계 조성을 위한 루니버스 지원 프로그램으로 사용하고 투자 회수금은 스타트업 지원 등에 재투자할 계획이다.

람다256 박재현 대표는 "루니버스 출시가 혁신의 원동력이 되리라고 기대한다"며 "2020년에는 BaaS 시장 점유율 1위를 차지하고 3년 뒤인 2022년에는 블록체인계의 아마존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안종열 기자 news@getnews.co.kr
리스트

글로벌 A

해외뉴스 Global News

글로벌포토 Global Photo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