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연예·스포츠

한국 U-20 대표팀, 에콰도르에 1-0 리드 전반 종료...'최준 선제골'

2019-06-12 04:44:09

center
에콰도르와의 4강전에서 첫 골을 성공시킨 최준이 환호하고 있다./사진=뉴시스
[글로벌경제신문 류원근 기자] 한국 남자축구가 국제축구연맹(FIFA) 주관 국가대항전 사상 첫 결승가나?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20세 이하(U-20) 대표팀은 12일 오전 3시30분(한국시간) 폴란드 루블린의 루블린 경기장에서 열린 에콰도르와의 2019 U-20 FIFA 폴란드월드컵 준결승전에서 전반을 1-으로 리드하며 마쳤다.

이번에도 골은 이강인(발렌시아)의 발에서 비롯됐다. 전반 38분 에콰도르 진영에서 얻어낸 프리킥을 이강인이 최준(연세대)에게 연결시켰고, 최준은 오른발 감아차기로 완벽하게 마무리했다.

1-0으로 앞선 채 전반을 끝낸 한국은 후반전에서도 우위를 유지할 경우,국제축구연맹(FIFA)이 주관하는 국가대항전에서 한국 남자축구가 사상 처음으로 결승에 진출하는 쾌거를 이루게 된다.

news@getnews.co.kr
리스트

글로벌경제TV

해외뉴스 Global News

글로벌포토 Global Photo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