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암호화폐

유명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빗, 피소 관련 보도 "황당해"

2019-12-12 11:57:57

center
[글로벌경제신문 차미혜 기자] 가상화폐 거래소 코인빗은 12일 임직원들 사기 혐의 피소관련 보도에 대하여 황당하다는 입장을 전했다.

코인빗은 작년 8월부터 올해 1월까지 가상화폐를 구입하면 다른 가상화폐를 추가로 지급하거나 제3의 화폐를 상장할 때 우선구매 권한을 부여하는 등 혜택을 주겠다고 고객들에게 공지했으나 약속을 지키지 않았다는 의심을 받고 있고 이에 대해 일부 고객이 가상화폐 거래소 임원에 대해 고소를 진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관련하여 코인빗 거래소의 관계자 및 법무팀에 내용을 문의해 본 결과 "일부 코인에 대한 이벤트를 포함한 공지를 거래소가 이행하지 않았으므로 투자자를 기망한 행위로 피해를 입었다는 내용으로 이 거래소의 고객이었던 고소인이 고소를 진행하였고, 이 사건과 관련한 경찰 수사는 이미 끝난 상태고 충분한 소명도 했는데 갑자기 이슈화가 되는 것이 의아하다. 고소인의 주장에 대한 별다른 혐의도 입증되지 않은 상태" 라고 밝혔다.

코인빗 관계자의 말을 토대로 관련된 공지사항을 확인한 결과, 몇몇 공지사항이 연기된 사실은 있으나, 고소인이 피해를 입었다는 공지사항은 결국 다 이행이 된 것으로 확인되었다.

거래소 관계자는 "이벤트와 관련하여 해당 고객이 오해한 부분이 많은 것 같다. 이벤트 일정은 거래소 이용자들에게 민감한 부분이어서 사전에 고지하지 않는다. 또한 이벤트에 참여하는 것으로 무조건적인 수익을 보장받는 줄 아는 일부 고객들의 오해에서 비롯된 일이라 안타깝게 생각한다."라는 의견을 전했다.

이미 수사가 끝난 상태의 사건이 갑자기 이슈화가 되고, 압수수색 중이라는 보도가 나온 것에 대해 관련 업계 투자자들은 당혹감과 혼란스러움을 표하고 있는 중이다.

차미혜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리스트바로가기

오늘의 주요기사

글로벌뉴스

글로벌포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