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중국

중국, AI 5G 기술패권 위해 6년간 1천7백조원 투자...블름버그통신 보도

21일 개막한 양회에서 투자 계획 통과 예정

2020-05-21 10:45:01

center
중국 걸어다니는 AI 스피커. 출처:연합뉴스
[글로벌경제신문 이성구 전문위원] 중국이 전 세계 첨단 기술 분야의 패권을 차지하기 위해 앞으로 6년간 10조위안(1727조원)을 투자할 전망이다.

블룸버그통신은 21일 중국 정부는 이날 개막한 양회(兩會) 기간 무선 통신과 인공지능(AI) 등 핵심 분야 기술 주도권을 잡기 위해 올해부터 2025년까지 10조위안을 투자하는 계획을 통과시킬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계획은 주요 대도시 지방 정부들과 화웨이, 알리바바, 텐센트, 디지털 차이나, 센스타임 등 중국 대표 정보기술(IT) 기업들이 중심 역할을 하게 된다고 덧붙였다.

기업들은 5세대(G) 통신망 구축과 클라우드 컴퓨팅, 사물인터넷(IOT), 빅데이터, 자율주행·공장 자동화·안면 인식을 지원할 AI 소프트웨어 등의 개발을 주도한다.

중국 정부가 지원하는 시스템 통합(SI) 업체인 디지털 차이나의 마리아 궉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이런 웅대한 계획은 일찍이 없었던 구상으로, 전 세계 기술 패권 경쟁에서 이기기 위한 포석"이라면서 "당장 올해부터 정부의 자금 지원을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국 남부 광저우에 본사를 둔 이 회사는 미국 뉴욕 센트럴 파크의 4분의 3 규모인 대단지를 포함해 50만 가구의 온라인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 사업이 완료되면 집을 구매하거나 빌리는 등의 업무를 스마트폰 앱과 안면 인식 기술 등을 통해 온라인으로 손쉽게 진행할 수 있다.

중국 대표 IT 기업들은 정부 사업에 참여하며 크게 성장할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

블룸버그 기업분석팀의 난난 커우 연구 책임자는 "중국은 대규모 투자를 통해 세계적인 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는 자국 기업들을 늘려나갈 것이다. 중국은 IOT 분야에서도 3개의 세계적인 선도기업 육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중국 정부는 이와 함께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둔화에서 벗어나기 위해 올해 5630억달러 규모의 사회기반시설 투자도 발표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성구 글로벌경제신문 전문위원 news@getnews.co.kr
리스트바로가기

오늘의 주요기사

글로벌뉴스

글로벌포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