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정치

정총리, 침수피해 대전 아파트 찾아 주민 위로·재발 방지 약속

2020-08-01 15:15:54

center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정세균 국무총리는가 폭우로 침수 피해를 본 대전 서구의 코스모스아파트를 찾아 주민들을 위로했다.

정 총리는 1일 복구 현황을 보고 받은 뒤 "이번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과 대전시민께 진심으로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정 총리는 "당장 고통을 겪는 시민들을 잘 보살피기도 해야 하겠지만, 이런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확실한 대책을 세워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재난은 예방이 최선이지만 그렇지 못했을 때는 임시방편이 아닌 항구적 대책을 세워야 한다"며 "결과적으로는 국민 세금을 아끼는 길"이라고 강조했다.

정 총리는 현장에서 복구 활동 중인 공무원들과 자원봉사자들에게 "힘을 보태줘서 감사하다. 이것이 바로 대한민국의 자부심"이라고 격려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리스트바로가기

오늘의 주요기사

글로벌뉴스

글로벌포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