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사회

인천 남동구, 비접촉 선별진료소 설치

2020-09-16 13:24:15

center
인천 남동구.
[글로벌경제신문(인천) 박창우 기자] 인천 남동구는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해 안전하고 빠른 검사가 가능한 비접촉 선별진료소를 설치, 16일부터 운영한다고 밝혔다.

구에 따르면 비접촉 선별진료소 설치에는 약 9천만 원의 예산이 소요됐으며, 서구 가좌동에 소재한 ㈜미래하이텍이 약 8000만원의 기부금을 냈다.

컨테이너 형태의 비접촉 선별진료소는 2동 규모로, 내부에는 역학조사실 3실, 검체채취실 3실이 설치됐다.

의료진과 수검자가 각각 분리된 공간에서 검체채취가 가능하며, 자동음압제어시스템을 도입해 의료진이 방호복 없이도 근무할 수 있다.

또한 시간당 최소 60명 이상의 검체채취가 가능해, 시간당 20~30명에 그쳤던 기존 방식보다 2배 이상 많은 수치다.

구는 수검자의 안전과 편의를 위해 장애인과 어린이, 임산부 등 노약자들을 배려한 전용 공간도 마련했다.

이강호 구청장은 "우리 구 선별진료소는 기존 열악한 환경에서도 2만6천여 건의 코로나19 검사를 실시하는 등 보건소 전 직원이 합심해 지역사회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한 힘겨운 사투를 벌이고 있다"며 "코로나19 재확산이 더 이상 지속되지 않도록 모든 가용 자원을 투입해 철저하고 신속하게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인천=박창우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gocamel@getnews.co.kr
리스트바로가기

오늘의 주요기사

글로벌뉴스

글로벌포토

상단으로 이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