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글로벌경제신문

검색

전기·전자·IT

"美 FTC, 세계 최대 소셜미디어 페이스북 상대 반독점 소송 준비"

2020-09-16 16:07:06

center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글로벌경제신문 안종열 기자] 미국 연방거래위원회(FTC)가 페이스북을 상대로 연내 반(反)독점 소송을 제기할 가능성을 준비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미 월스트리트저널(WSJ)은 15일(현지시간) 소식통을 인용해 페이스북을 상대로 1년 이상 지속해온 FTC의 조사가 막바지 단계에 접어들고 있다고 보도했다.

FTC는 페이스북이 강력한 시장 지배력을 이용해 경쟁을 저해했는지 여부를 조사하고 있다. 페이스북에 대한 반독점 소송 결정은 조지프 사이먼스 위원장을 포함해 공화당 소속 3명, 민주당 소속 2명 등 총 5명 위원의 다수결로 이뤄진다.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는 지난 7월 애플, 아마존, 구글 등 다른 IT 공룡 CEO들과 하원 법사위 반독점 소위 청문회에 출석해 반독점법 위반 의혹을 부인한 바 있다.

당시 민주당 소속 제리 내들러 미 하원 법사위원장은 페이스북의 인스타그램 인수에 대해 "정확히 반독점법이 막으려고 했던 '전형적 반경쟁적 인수'"라면서 "처음부터 이뤄지지 않았어야 했다"고 지적한 바 있다.

WSJ은 다만 FTC가 페이스북을 상대로 소송을 제기할지에 대한 최종 결정은 이뤄지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페이스북은 지난해 7월 이용자 개인정보 유출 문제로 FTC와 50억달러의 벌금에 합의한 바 있다.

안종열 글로벌경제신문 기자 news@getnews.co.kr
리스트바로가기

오늘의 주요기사

글로벌뉴스

글로벌포토

상단으로 이동